방문을 환영합니다.
top버튼

조주빈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 멈춰줘 감사” | 정치데스크


채널A 뉴스


■ 방송 : 채널A 정치데스크 (16:30~17:50)
■ 방송일 : 2020년 3월 25일 (수요일)
■ 진행 : 이용환 앵커
■ 출연 : 김민지 정치부 기자, 손정혜 변호사, 이종근 정치평론가, 서정욱 변호사

[이용환 앵커]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착취물을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는 피의자 조주빈. 오늘 그가 포토라인에 섰습니다. 김 기자, 오늘 어떤 모습이었습니까?

[김민지 정치부 기자]
조주빈이 포토라인 앞에 서서 미리 준비한 듯한 발언들을 말한 뒤에 관련 질문에는 하나도 대답하지 않고 자리를 떠났습니다.

[이용환]
오늘 조주빈이 종로경찰서에서 나와서 서울중앙지검으로 송치됐습니다.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을 멈춰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잇따르는 질문에는 침묵을 지켰습니다. 서 변호사는 반성의 기미가 있다고 보세요?

[서정욱 변호사]
전혀 없어 보입니다. 70여명이 넘는 피해여성들에게 진심으로 사과해야 하는데 이에 대해서는 전혀 할 말이 없다고 했습니다. 진심으로 사과해야할 대상한테는 사과를 안 하고, 오히려 불필요한 분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사과를 했다고 봅니다.

[이용환]
저 조주빈의 모습, 목 보호대를 하고 머리에 반창고를 붙인 것이 보이시죠? 저게 무슨 흔적이라고요?

[손정혜 변호사]
자해 시도를 한 흔적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보통 이런 자해 시도는 자신의 수치감에 따라 도덕적 압박감에 의한 것입니다. 조주빈 같은 경우에는 그렇게 해석되지 않습니다. 텔레그램 보도가 나가면 나는 죽을 것이다. 그래서 당신에게 죄책감을 느끼게 하겠다. 이렇게 위협적이고 협박적인 행동을 일삼았기 때문에 자해 시도도 일련의 과정이라고 생각합니다. 앞서 말한 손석희 사장, 윤장현 시장, 김웅 기자는 알려진 사람들이니 이 이름이 거론되면 모든 이슈가 여기로 전환되는 것을 계산한 겁니다.

[이용환]
조주빈이 유치장 안에서 이런저런 생각을 많이 했었던 모양이네요. 유명인들을 이야기 하면 이슈가 그쪽으로 옮겨지지 않을까 그런 생각까지 하면서요. 김 기자, (오늘 조주빈이) 누굴 이야기 했었죠?

[김민지]
일단 손석희 JTBC 사장, 윤장현 전 광주시장, 김웅 기자 이렇게 세 사람을 이야기 했습니다. 방금 손정혜 변호사님이 말씀하신 것처럼 궁금증이 다 이 사람들에게 쏠리기도 했습니다. 경찰은 “세 사람은 각기 다른 사건의 피해자일 수 있다는 가능성에 대해 수사 중”이며 “성 착취 동영상을 본 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
* 위 텍스트는 실제 토크 내용의 일부분입니다. 전체 토크 내용은 동영상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정리=호현지 인턴

#정치데스크 #채널A뉴스 #뉴스

▷ 공식 홈페이지 http://www.ichannela.com
▷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channelanews
▷ 공식 유튜브 https://www.youtube.com/tvchanews

뉴스
담기
담기 취소
  1. 자막뉴스 “네 잘못이 아니야”…‘지지동반자’ 찾으세요 / KBS뉴스(News)

    2020.03.26 KBS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2. 천주교, 개학 맞춰 다음 달 6일부터 미사 재개 / YTN

    2020.03.26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3. IOC 위원장, 도쿄올림픽 새 일정 관련 "모든 옵션 논의" / YTN

    2020.03.26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4. ‘성폭행 의혹’ 김건모 송치…경찰 ‘기소 의견’ 근거는? | 뉴스A

    2020.03.26 채널A 뉴스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5. 뉴스A 클로징조주빈 사건으로만 남지않게 | 뉴스A

    2020.03.26 채널A 뉴스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6. 4.15 총선 비례대표 투표용지 길이 66.3cm 예상 | 정치데스크

    2020.03.26 채널A 뉴스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7. 태극전사들도 우려...출전권 등 곧 기준 제시 / YTN

    2020.03.26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8. 날씨 내일 전국 비 확대…남해안·제주 강수량 많아 / KBS뉴스(News)

    2020.03.26 KBS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9. 이해찬 "시민당 형제당...최대 지원" / YTN

    2020.03.26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0. 손석희, 김웅 재판서 "조주빈에게 피해...만감 교차" / YTN

    2020.03.26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1. 고아 초등생과 소송 논란 한화손보, 사과문 내고 소송 취하 / YTN

    2020.03.26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2. 뉴스룸 모아보기 포토라인 선 조주빈…n번방의 검은 실체 / JTBC News

    2020.03.26 JTBC News
    댓글 0 조회 1 추천 0
    0
    Read More
  13. 조주빈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 멈춰줘 감사” | 정치데스크

    2020.03.26 채널A 뉴스
    댓글 0 조회 2 추천 0
    0
    Read More
  14. 평택기지 주한미군 또 숨져…"코로나와는 무관" / JTBC 뉴스룸

    2020.03.26 JTBC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5. 조세포탈이란? / KBS뉴스(News)

    2020.03.26 KBS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6. 자막뉴스 “확진자 15%는 후각·미각 상실”…진단기준 활용해야 / KBS뉴스(News)

    2020.03.26 KBS News
    댓글 0 조회 1 추천 0
    0
    Read More
  17. 성폭행 혐의 김건모, 기소의견으로 검찰 송치 / JTBC 뉴스룸

    2020.03.26 JTBC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8. 단독‘고담방’ 피해 여성 “죽어야 끝나겠구나 생각했다” | 뉴스A

    2020.03.26 채널A 뉴스
    댓글 0 조회 16 추천 0
    0
    Read More
  19. 순간포착김부겸 선거 사무실 ‘계란 봉변’ | 정치데스크

    2020.03.26 채널A 뉴스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20. 국회의원 3분의 1 다주택자..."말로만 집값 잡는다" / YTN

    2020.03.26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204 205 206 207 208 209 210 211 212 213 ... 9260 Next ›
/ 926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자유게시판

  • thumbnail
    0
  • thumbnail
    0
  • thumbnail
    0
  • thumbnail
    0
  • thumbnail
    0
  • thumbnail
    0
오늘:
1,661
어제:
6,906
전체:
2,036,7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