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top버튼

"인도는 성폭행의 수도"...정부 침묵에 민심 폭발 / YTN


YTN NEWS


더 나은 뉴스 콘텐츠 제공을 위한 일환으로 영상 미리보기 이미지(썸네일) 개선을 위한 설문을 진행합니다.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들려주세요. 감사합니다.

※ 썸네일 설문 참여하기
https://feedback.ytn.co.kr/?v=201912082219220179

"인도는 성폭행의 수도"…성난 민심 폭발
뉴델리·콜카타 등 인도 전역에서 시위 확산
피해 여성이 보복 공격으로 숨진 뒤 시위 격화
인도, 2017년 한 해만 성폭행 신고 3만 건 넘어

[앵커]
홍콩에선 민주화 시위, 인도에서는 성폭행 근절을 요구하는 시위 열기로 뜨겁습니다.

잔혹한 성범죄와 보복공격이 잇따르자 민심이 폭발했고, 야권은 인도가 성폭행의 수도가 되어가고 있다며 정부의 방관을 비난했습니다.

이교준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성난 시위대가 경찰의 바리케이드를 뚫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수도 뉴델리를 비롯해 인도 곳곳에서 성폭행 근절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거세지고 있습니다.

야권은 최근 여성에 대한 잔혹 행위가 늘고 있는데도 정부는 침묵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라훌 간디 / 전 인도국민회의 총재 : 인도가 세계의 성폭행 수도로 알려지게 됐습니다. 다른 나라들은 왜 인도는 딸과 여동생을 돌보지 못하고 있느냐고 묻고 있습니다.]

20대 성폭행 피해 여성이 지난 5일 가해자들의 잔혹한 보복 공격을 당한 지 하루 만에 숨지자 시위는 더욱 격화됐습니다.

피해 여성은 우타르프라데시 주 운나오에서 증언하러 법원에 가던 길이었습니다.

이 사건에 격분한 이 지역 학교의 교사와 학생들도 들고 일어났습니다.

[시바니 판데이 / 시위대 : 그런 끔찍한 일이 여성들에게 일어나길 원하지 않습니다. 정부가 신속히 행동에 나서 성폭행범들을 사형에 처할 것을 요구합니다.]

인도에서는 지난 2017년 한해만도 성폭행 사건이 3만 건 넘게 신고될 정도로 심각한 상황입니다.

오랫동안 인도 사회에 팽배해 있는 여성에 대한 편견과 차별이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됩니다.

YTN 이교준[kyojoon@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4_201912082219220179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뉴스
담기
담기 취소
  1. 9일 필리버스터 가능성 여전…선진화법 커지는 비판

    2019.12.09 JTBC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2. 김기현 측 비서실장 연이틀 조사…울산 경찰 출석 거부

    2019.12.09 JTBC News
    댓글 0 조회 1 추천 0
    0
    Read More
  3. 추락 사고 39일째…실종자 3명 못 찾은 채 수색 종료

    2019.12.09 JTBC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4. 거듭되는 셀 코리아...사라진 산타 랠리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5. 하명 수사 의혹 김기현 최측근 이틀째 조사...울산 경찰 소환 불응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6. 다시보기 北 “중대한 시험”…‘美 압박’ 수위 높여 - 2019년 12월 8일(일) KBS 뉴스9

    2019.12.09 KBS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7. 청와대 "북한 동향 예의주시"…NSC 상임위 소집 없어

    2019.12.09 JTBC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8. 시간제 노동자 3백만 명 넘어...60대 이상·여성이 대부분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9. 홍콩 시위 6개월…긴장 속 인권의 날 기념 집회

    2019.12.09 JTBC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0. 뉴스룸 모아보기 북한 "서해위성발사장서 대단히 중대한 시험 진행"

    2019.12.09 JTBC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1. 국산 명품이라더니...끝내 퇴출당한 K-11 복합형 소총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2. "비핵화, 테이블서 사라져"…"재선 도전 방해 말라"

    2019.12.09 JTBC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3. "죽음의 외주화 멈춰야"...故 김용균 1주기 추도식 엄수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2 추천 0
    0
    Read More
  14. "인도는 성폭행의 수도"...정부 침묵에 민심 폭발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3 추천 0
    0
    Read More
  15. 아시아나 여객기 3시간 40분 지연출발...기기 결함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6. 홍콩 시위 6개월...송환법 철회됐지만 여전히 진행 중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7. 북 "서해위성발사장서 중대한 시험"…전략적 지위 결부

    2019.12.09 JTBC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8. 홍콩, 구의원 선거 후 최대 규모 운집...경찰과 충돌 우려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19. 이재영 20점 흥국생명, GS칼텍스에 시즌 첫 승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20. 올해 수시 이월 인원은 얼마나 될까? / YTN

    2019.12.09 YTN NEWS
    댓글 0 조회 0 추천 0
    0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4497 4498 4499 4500 4501 4502 4503 4504 4505 4506 ... 11223 Next ›
/ 1122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자유게시판

  • thumbnail
    0
  • thumbnail
    0
  • thumbnail
    0
  • thumbnail
    0
  • thumbnail
    0
  • thumbnail
    0
오늘:
3,325
어제:
4,550
전체:
2,772,950